[날씨] 몇일간 전국적인 눈 소식 전망...서해안·제주 시작, 서울·중부는 모레
[날씨] 몇일간 전국적인 눈 소식 전망...서해안·제주 시작, 서울·중부는 모레
  • 최정미 기자
  • 승인 2022.12.01 13:05
  • 수정 2022.12.01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루 만에 기온이 10도 이상 급락한 30일 충북 청주 육거리시장에서 한 상인이 난로를 쬐며 몸을 녹이고 있다. [출처=연합]
하루 만에 기온이 10도 이상 급락한 30일 충북 청주 육거리시장에서 한 상인이 난로를 쬐며 몸을 녹이고 있다. [출처=연합]

추워진 날씨 탓에 몇일간 전국에 눈 소식이 이어질 전망이다.  기상청은 1일 오후부터 2일 아침까지 서해안과 제주산지를 중심으로 눈이 내리겠다고 밝혔다. 이어 3일 새벽부터 낮까지 서울을 비롯한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비나 눈이 올 전망이다.

이어 기상청은 추위는 2일 낮부터 기온이 올라 점차 평년 수준을 되찾을 것으로 예상했다. 하지만 평년 수준이 따뜻한 날씨를 의미하는 것이 아니라 겨울 날씨의 일상 수준으로 되찾는 것을 말한다. 서울의 122일 평년 최저기온은 영하 0.8도로 영하다.

최근 전국에 한파특보를 부른 강추위를 비롯한 겨울철 추위는 '시베리아고기압'이라 부르는 대륙고기압이 세력을 확장하면서 그 일부가 떨어져 나와 우리나라에 영향을 주기 때문이다. 대륙고기압에서 떨어진 고기압은 동진하면서 점차 차가운 성질을 잃는다. 며칠 매섭게 추웠다가 이후 며칠은 추위가 덜한 '삼한사온' 같은 현상이 나타나는 까닭이다추위를 몰고 온 고기압이 지나간 뒤엔 우리나라에 저기압이나 기압골이 영향을 줄 때가 많다.

전국에 강추위가 이어진 30일 오후 서울 여의도 한강 주변에 고드름이 달려 있다.[출처=연합]
전국에 강추위가 이어진 30일 오후 서울 여의도 한강 주변에 고드름이 달려 있다.[출처=연합]

1일 오후부터 충청 앞바다에 소규모 저기압이 자리하고 우리나라에 자리한 고기압이 서서히 변질하면서 2일 아침까지 서해안에 눈이 내리겠다. 고기압이 약해지면서 바다 위 눈구름대가 내륙으로 들어올 여지가 생기게 된다예상 적설량은 제주산지·서해51~5, 충남서해안·충남북부내륙·전라서해안·울릉도·독도 1~3이다. 이외 수도권에도 눈이 좀 날리겠다.

3일 새벽부터 낮까지는 북저남고 기압 배치에 북쪽에서 내려오는 찬 공기를 남쪽에서 올라오는 비교적 따뜻한 공기가 타고 오르면서 구름대를 만들어 수도권과 강원영서를 중심으로 비나 눈이 오겠다기온을 고려하면 아침까진 눈이 내리다가 이후 눈에 비가 섞여 올 것으로 예상된다적설량은 경기북부·강원내륙·강원산지 1~5, 경기남동부 1~3, 서울·인천·경기남서부 1내외일 것으로 예상된다경기북부와 강원내륙·산지에는 대설특보가 발령될 수 있다.

3일 밤부터 제주남쪽해상에 저기압이 지나가면서 제주, 호남, 경남 등에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 저기압 위상에 따라 강수구역이 충청과 경북까지 확대될 가능성도 있다일요일인 4일부터는 기온이 내림세를 보이면서 다시 추위가 시작하고 바람이 세게 불 것으로 예상된다.

[위키리크스한국=최정미 기자]

 

prtjami@wikileaks-kr.org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127, 1001호 (공덕동, 풍림빌딩)
  • 대표전화 : 02-702-2677
  • 팩스 : 02-702-16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소정원
  • 법인명 : 위키리크스한국 주식회사
  • 제호 : 위키리크스한국
  • 등록번호 : 서울 아 04701
  • 등록일 : 2013-07-18
  • 발행일 : 2013-07-18
  • 발행인 : 박정규
  • 편집인 : 박찬흥
  • 위키리크스한국은 자체 기사윤리 심의 전문위원제를 운영합니다.
  • 기사윤리 심의 : 박지훈 변호사
  • 위키리크스한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위키리크스한국. All rights reserved.
  • [위키리크스한국 보도원칙] 본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 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립니다.
    고충처리 : 02-702-2677 | 메일 : laputa813@wikileaks-kr.org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