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ESG 활동 담은 2022년 지속가능경영보고서 발간
GS건설, ESG 활동 담은 2022년 지속가능경영보고서 발간
  • 임준혁 기자
  • 승인 2022.07.25 14:50
  • 수정 2022.07.25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친환경 기술 개발 및 신사업에 초점을 맞춘 지속가능기업의 비전 제시
“이해관계자들과 소통...지속가능경영 대표기업으로 성장해 나갈 것”
GS건설 2022 지속가능경영보고서 표지 [출처=GS건설]
GS건설 2022 지속가능경영보고서 표지 [출처=GS건설]

GS건설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활동을 담은 2022년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발간했다고 25일 밝혔다.

지난 2011년을 시작으로 11번째로 발간된 이번 보고서에서 GS건설은 ‘Sustainable Development Beyond Growth(성장을 넘어서 지속가능한 발전)’라는 테마로 글로벌 건설사로서 환경적·사회적 책임을 실현하는 ESG 경영 활동을 담았다.

특히 올해는 ESG 경영에 대한 사회적 중요성이 커짐에 따라 국내 대표 ESG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한 핵심 내용을 정리해 ‘ESG CORE’로 소개한 점이 눈에 띈다. ‘ESG CORE’는 친환경 신기술과 친환경 신사업으로 구분해 GS건설이 향후 ‘Sustainable Global Company로의 도약’이라는 비전을 달성하기 위한 사업 추진 방향을 설명했다.

친환경 신기술은 2022년 RIF Tech를 만들어 친환경 미래기술 개발을 집중하고 있다. GS건설은 R&D 투자를 통해 ‘공사장 용수 50% 이상 절감 효과를 내는 현장 용수절감 기술’, ‘바이오 가스 시설 모듈화 기술’, ‘생물전기화학 기반 CO2의 수소 가스 전환 기술’, ‘저 에너지, 친환경 해수담수화 기술’ 등 에너지와 자원을 효율적으로 활용하고 친환경 신사업 핵심 기술을 빠르게 확보해 경쟁력을 강화하고 있다.

친환경 신사업의 경우 자회사인 GS이니마를 통해 친환경 수처리 사업을 지속 추진하고 있으며, 수처리 플랜트 사업 경험과 수처리 기술을 바탕으로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 사업’을 추진하며 미래형 청정 연어 양식 사업에 진출했다. 에네르마를 통한 2차전지 재활용 신사업 진출과 친환경 건축 공법인 모듈러(프리패브)사업 및 프리캐스트 콘크리트(PC) 자동화 생산공장 운영 등 미래산업을 바탕으로 한 지속가능 기업으로 성장하고 있다.

이어 ESG 경영에 대한 중요성을 반영해 환경, 사회, 지배구조로 분류해 각각의 성과를 담았다. 구체적으로 환경은 ‘환경 임팩트 최소화’, ‘기후변화 대응’, ‘친환경 기술 개발’, 사회는 ‘안전한 일터와 정보 보안’, ‘인재관리와 다양성 존중’, ‘상생경영을 통한 고객 만족 추구’, ‘전략적 사회 공헌을 통한 사회 발전 기여’로 구성했다. 또 지배구조는 ‘투명한 거버넌스 확립’, ‘책임 있고 공정한 윤리 경영 실천’, ‘전사적 리스크 관리 강화’의 항목이 포함됐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보고서를 통해 GS건설은 친환경 신기술과 신사업을 비롯한 여러 사업분야의 성과를 알리고, 더불어 다양한 분야의 이해관계자들과 소통하면서 지속가능경영 대표기업으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위키리크스한국=임준혁 기자]

ljh6413@wikileaks-kr.org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127, 1001호 (공덕동, 풍림빌딩)
  • 대표전화 : 02-702-2677
  • 팩스 : 02-702-16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소정원
  • 법인명 : 위키리크스한국 주식회사
  • 제호 : 위키리크스한국
  • 등록번호 : 서울 아 04701
  • 등록일 : 2013-07-18
  • 발행일 : 2013-07-18
  • 발행인 : 박정규
  • 편집인 : 박찬흥
  • 위키리크스한국은 자체 기사윤리 심의 전문위원제를 운영합니다.
  • 기사윤리 심의 : 박지훈 변호사
  • 위키리크스한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위키리크스한국. All rights reserved.
  • [위키리크스한국 보도원칙] 본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 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립니다.
    고충처리 : 02-702-2677 | 메일 : laputa813@wikileaks-kr.org
ND소프트